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원창묵 원주시장 “문화·체육 기반 확충”
  • 함동호기자
  • 승인 2018.11.09 09:45
  • 댓글 0
  • 지난 5일 정례브리핑에서

원창묵 원주시장은 5일 정례브리핑을 갖고 “문화와 생활체육 기반을 지역별로 균형 있게 조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시는 최근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인 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국비 등 77억 원을 들여 남부권인 무실동, 단계동 일대 근린공원 내에 오는 2020년 완공 목표로 국민체육센터를 조성한다. 연면적 3000㎡ 규모의 국민체육센터는 수영장, 체육관, 옥상놀이터 등이 들어선다. 동부권인 혁신도시 내에는 수영장, 문화센터, 일자리지원센터, 건강증진센터, 북카페, 사회적 경제 판매·전시 시설을 갖춘 복합 문화 체육공간을, 북부권인 캠프롱 부지에는 문화체육시설을 확충할 계획이다. 시는 2020년까지 치악산 둘레길과 천리 도보여행길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원 시장은 “앞으로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생활형 체육·문화 시설 확충에 속도를 내 건강도시로서 손색없는 원주를 구현해 가겠다”라고 말했다.

함동호기자  hdh7140@naver.com

<저작권자 © 원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PHOTO NEWS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